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서울특별시 장애인체육회에 오신걸 환영합니다.

보도자료

Home > 참여공간 > 보도자료

[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 20211008] 서울시장애인체육회, 2020 도쿄 패럴림픽 출전 서울시 선수단 격려 행사 개최]

홍보협력팀
2021-10-08 18:17:19
조회 133
□ 서울특별시장애인체육회(회장 오세훈)는 8일(금) 체육회 대회의실에서 ‘2020 도쿄 패럴림픽’ 참가 서울시 선수단 대표 3명을 초청해 격려했다.
 
□ 서울시 선수단은 이번 ‘2020 도쿄 패럴림픽’에서 5개 종목 11명(선수8, 지도자3)이 출전해 동메달 2개(탁구 정영아, 태권도 주정훈)를 획득하는 값진 성과를 거두었다.
 
□ 이날 체육회 고만규 수석부회장, 임찬규 사무처장, 선수단 대표(정영아 선수, 주정훈 선수, 박정국 배드민턴 코치) 및 체육회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정영아, 주정훈 선수에게 포상금 증서를 전달했다.
 
□ 서울시청 장애인 직장운동경기부 소속 정영아 선수(Class 5)는 출산으로 인한 공백을 이겨내고, 2012 런던, 2016 리우에 이어 2020 도쿄 패럴림픽까지 3개 대회 연속 동메달 획득이라는 큰 성과를 거두었다.
 
□ SK에코플랜트 장애인 태권도팀 소속 주정훈 선수(K44,–75kg)는 2020 도쿄 패럴림픽에서 첫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태권도 종목의 유일한 대한민국 선수로 출전해 최초의 메달리스트가 됐다.
 
□ 정영아 선수는 “패럴림픽에서 동메달을 획득해서 너무 좋고, 물심양면으로 대회기간 지원해준 체육회의 노고에 깊은 감사하다”고 전했다. 주정훈 선수는 “서울시로 이적하고 패럴림픽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많은 도움을 받아 좋은 성적을 낼 수 있었다”며 앞으로도 운동에 매진해 좋은 성적을 내겠다”고 말했다.
 
□ 고만규 수석부회장은 “대한민국과 서울시의 위상을 높이고 세계무대에서 정상의 선수들과 겨뤄 최선의 모습을 보여준 선수단에게 감사드린다”며 꽃다발과 함께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.
 
□ 서울시장애인체육회는 앞으로도 서울시 선수들이 운동에 전념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데 더욱 노력하고, 한국 장애인스포츠의 위상을 높여나가기 위해 더 많은 관심을 기울여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.
 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네이버 블로그 공유

맨위로가기